Unification Church says its leader ready to visit N. Korea next year

By Yonhap News Agency
Posted on May 11, 2019, 10:05 pm
38 secs

The Unification Church said Wednesday that its leader is preparing to visit North Korea next year, although it was cautious over the issue amid recently heightened geopolitical tensions in the region.

“Ms. Han Hak-ja is ready to go to Pyongyang next year,” Ahn Ho-yeol, spokesperson of the religious group, said in a press meeting in Seoul. “She already received a letter of invitation from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on Jan. 1.”

Han, wife of founder Moon Sun-myung, who died in 2012, now heads the Unification Church, or the Family Federation for World Peace and Unification.

But the spokesperson said Han’s possible visit to North Korea is conditional on improved U.S.-North Korean relations and the Seoul government’s approval.

“The Unification Church may play a role in hosting the Seoul-Pyongyang Olympics behind the scenes,” Ahn noted, referring to the two Koreas’ bid to co-host the 2032 Summer Olympics. Further inter-Korean talks on the Olympic bid have been deadlocked, however, due to the strained Washington-Pyongyang relations stemming from the collapsed Trump-Kim summit in February.

The official also said that the organization plans to hold massive events across the world next year to celebrate the 100th anniversary of Moon’s birth. (Yonhap)

Leave a Reply

  • (not be published)

한학자 총재가 내년 평양을 갈 준비가 돼 있다

통일교 “한학자 총재 내년 평양방문 준비…김정은 이미 초청”

서울
양정우 기자(연합뉴스)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통일교·이하 가정연합)은 8일 "한학자 총재가 내년 평양을 갈 준비가 돼 있다"며 "올해 정초인 1월 1일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초청장이 이미 왔다"고 밝혔다.
Posted on May 11, 2019, 10:05 pm
10 secs

안호열 가정연합 대외협력본부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전하며 “(방북의) 조건이 3가지인데, 북미관계가 원활하느냐, 정부가 허가를 내주냐, 셋째로 북한에 가서 무엇을 할 것인가”라고 제시했다.

그러면서 “평양을 소수가 가게 되면 약간은 정치적으로 유용되는 꼴이 될 수 있다. 우리 NGO(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에 참여하는 전 세계 국회의원 900명 정도가 같이 가는 방안을 생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올 2월 서울-평양 올림픽 공동 유치 신청을 언급하며 “평창 동계올림픽 때처럼 우리가 배후에서 충분히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 본부장은 2020년 고(故) 문선명 총재 탄생 100주년, 문선명·한학자 총재 결혼 60주년을 맞아 대단히 큰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며 오는 6월에는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5만쌍의 합동결혼식이 있다고 소개했다.

 

 

 

 

 

 

 

 

 

 

https://www.yna.co.kr/view/AKR20190508142900005?input=1195m

Leave a Reply

  •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