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ing is the eleventh letter from Dr. Young Ho Yun, Secretary-General, Cheon Jeong Gung Headquarters, on True Mother’s 40-Day Cosmic Canaan Course for the Firm Establishment of Cheon Il Guk, written on December 5, 2019 (11.9 in the 7th year of Cheon Il Guk)

Beloved Cheon Il Guk leaders, blessed families!

May Heavenly Parent’s and True Parents’ blessings and grace be with you.

It feels like a long time has passed since I sent my last letter to all blessed families worldwide.

True Mother arrived today in Johannesburg to officiate the Blessing Ceremony for 200,000 people in South Africa, on the foundation of the amazing victory of the Africa Continental Summit and continental-level Blessing ceremony in Niger. This Blessing ceremony will become the cornerstone for the proclamation of substantial continental-level restoration.

The Africa Continental Blessing Ceremony to be held at the FNB Stadium on December 7, 2019 will become a historic occasion to mark the beginning of an amazing era when we will not only be able to proclaim the substantial restoration of nations, but also the restoration of continents.

True Mother’s plane landed during a rainstorm. Once True Mother reached the airport lounge, someone very close to her was waiting for her in front of the door with a bright smile. It was True Mother’s son, Prophet Radebe. Prophet Radebe was standing there with a bright smile, holding a bouquet of red flowers to offer to True Mother.

As soon as he saw True Mother, he welcomed her like a son who had finally found his mother after being separated from her. He greeted True Mother saying, “Mother! I have missed you. I sincerely welcome you to your home here in South Africa.” Prophet Radebe then offered True Mother the bouquet of flowers he had prepared with much devotion.

True Mother was welcomed by young people and students of Prophet Radebe’s Revelation of God Church. Dressed in South African traditional attire, they expressed their profound respect to True Mother by offering a humble full bow, with their heads to the floor. True Mother then took her seat. Soon after, the lounge transformed into a concert hall, warmed by a welcoming performance prepared for True Mother. Another youth and student team sang a capella, singing a beautiful song with the meaning: “True Mother has come today to bless South Africa. She has come to bless Africa.” It was truly a special performance.

Prophet Radebe, who is the International President of the Revelation of God Church (or maybe the FFWPU Revelation of God Church), led the welcoming ceremony as the master of ceremonies. His words and attitude were filled with respect for True Mother. After watching the performance, True Mother shared some precious words: “God loves Africa, which is also why He is blessing Africa.” She then set off for her hotel.

True Mother traveled under an escort offered by the South African police. She was treated with utmost respect, with the police even controlling the traffic on the highway. I could truly feel their sincere devotion for True Mother. According to Prophet Radebe, even the president of South Africa has never received such an escort in his own nation, which is also known for its ‘traffic hell.’ He told us how much the South African police longed to see True Mother—such that the police personnel, who were supposed to stand by outside the lounge at the airport, ended up coming into the lounge to briefly see True Mother. The protocol of the South African police was of a kind I had never seen before, a champion among the different protocols so far.

Finally, True Mother arrived at the hotel. UPA special envoys, young members and students lined up along the red carpet and welcomed True Mother. Amid the cheering of our South African church leaders and other members, Mother received bouquets of flowers and respectful full bows. Mother cut the welcoming cake together with Prophet Radebe and me—whom she regards as Prophet Radebe’s brother—and gave precious words of blessing to all:

“When I came today, it was raining and I heard that rain in South Africa, and Africa in general, is considered a blessing from a very precious person. Heaven has therefore blessed you. Heaven has blessed you through the rain today. And on December 7, God will bless you with bright sunshine.”

Her words brought cheers and shouts from not only Prophet Radebe himself, but also from all members present.

Afterwards, True Mother had lunch with Prophet Radebe. Prophet Radebe has actually been offering devotions since yesterday, walking up into the hills where he stays when he receives spiritual revelations or when offering serious prayers and devotions. He says that today, December 5, is a very important day for him spiritually. He goes up into the hills every year around this time to offer serious prayer. This is because December 5 is the day Nelson Mandela, one of the most respected figures not only in South Africa, but across Africa, passed away. Prophet Radebe had publicly prophesied the day President Mandela would pass away, and it surprised all those around him when he actually departed this life on this day.

What is more, this was also the historic day when one spiritually possessed boy spoke in tongues, prophesying that Prophet Radebe was a leader that would liberate South Africa. The boy then spat out the tooth of a lion and presented it to the Prophet. This spiritual story is famous across South Africa. Ever since that time, Prophet Radebe has gone up this mountain to express gratitude for God’s call, and to offer and re-affirm his determination to Heaven. To receive True Mother on such a day had holy significance. Even though he was supposed to be on the mountainside, he came down to welcome and attend True Mother. After lunch, he told True Mother he must return to the mountain to offer devotions with a life-or-death heart for the event to be held on the December 7.

True Mother had a lunch of warm Korean-style banquet noodles prepared for Prophet Radebe. Food was an expression of love. The love between a parent and a child cemented through filial piety could be felt through this banquet noodle dish. Notably, when Prophet Radebe came to Korea to mark the 7th Anniversary of True Father’s Holy Ascension, I spent time with him offering devotions at YongPyeong Resort. As we climbed to the top of Mt. Balwang, we shared a connection as brothers and offered sincere devotions expressly for the coming event. During that time, I introduced Korean culture to Prophet Radebe and showed him how to use chopsticks. He must have practiced a lot since then because he was able to eat the banquet noodles perfectly with his chopsticks.

Even Koreans, when they first learn, find using chopsticks difficult but Prophet Radebe was able to use them almost perfectly well within such a short time. He would even occasionally send me videos of him practicing with chopsticks and today was the day his practice could shine, especially in front of True Mother. This is just a small example, but Prophet Radebe’s attitude toward Korean culture can be seen as his expression of love and respect toward True Mother. For this reason, his use of chopsticks was especially moving to me.

Respected leaders and blessed families!

December 7 will be a truly historic day because it is the day the continental-level Blessing will be held at the FNB Stadium in Johannesburg, South Africa. The FNB stadium is an iconic venue in the course of South Africa, but also of all of Africa. The history and status of the stadium itself are significant but also because no event centered on a single person has filled the entire stadium. Thus, if a person holds an event at the FNB stadium, that person becomes respected not only in South Africa but also in all of Africa.

We are preparing with Prophet Radebe for 200,000 participants at the stadium and 2 million people (from Prophet Radebe’s congregation) to join us via the live broadcast. The tickets for inside and outside the stadium have already been distributed and have sold out. Even still, this will be a great challenge. In particular, because rain is forecasted for the day of the event. However, we have the conviction that we can do this because we are together with the substantial Holy Spirit, True Mother, the only begotten Daughter of Heavenly Parent.

From tomorrow, Friday evening, members of the Prophet Radebe’s Revelation Church of God will spend the night at the stadium to welcome True Mother. As they say, sincerity moves Heaven, and I am certain this sincerity will move Heaven to proclaim the restoration of not only South Africa but the entire continent of Africa. I ask for all your sincere devotions for the “Africa Blessing Ceremony” which is the cornerstone for the South Africa continental-level restoration.

During True Mother’s visit to Tanzania, Speaker of the National Assembly Job Ndugai (the second-highest ranking politician of the nation) stayed up all night on November 30, the day of the event, and came to our hotel on December 1 to meet True Mother. I spoke to him for about 20 minutes before guiding him to True Mother’s room. Speaker Ndugai gave True Mother a report on the event first. He gave a joyful report that the Prime Minister had come to Dar es Salaam to meet True Mother and some 800 distinguished guests including 149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along with the Speaker, six ministers (including the President’s cabinet ministers) had completely united centered on True Mother’s vision of peace.

Then he very courteously greeted True Mother, saying the following,

“True Mother! Your visit to Tanzania will be recorded in history forever. Just your presence is a blessing to the people of Tanzania. I would like to thank you on their behalf. Next time I will attend True Mother not as a participant, but as the host. Please stay healthy until then.” True Mother accepted the Speaker of the National Assembly’s precious devotion and took a photograph with him. I found out later that the photo taken with True Mother in her room was published on the front page of the national newspaper. Then Speaker Ndugai very kindly escorted True Mother to the airport. Heaven never takes a loss. I am certain the seeds True Mother sowed in Tanzania will bear fruit as blessings.

Beloved leaders and blessed families!

As all of you know, two days from now on December 7, on the foundation of the victorious Continental Summit in Niger, will be the substantial Continental Blessing Ceremony. The South Africa Blessing Ceremony for 200,000 people is the grand finale of the 2019 substantial continental restoration. We are preparing for this event with hearts filled with hyojeong, and with hard work and devotion. Yet, with the bad weather and various other difficulties, this will be quite a challenge. However, we will absolutely be victorious. If Heaven moves, I am certain it will move for us who are marching forward around the clock, completely investing with all our hearts, even at the risk of our lives.  

Once again, I sincerely ask everyone to please offer deep devotions for the grand victory of this South Africa event and, above all, for True Mother’s good health.

Thank you.


참어머님 신세계 안착을 위한 세계순회 서신 11

사랑하는 천일국 지도자, 축복가정 여러분!

하늘부모님과 참부모님의 축복과 은총이 함께 하기를 기도합니다.

참으로 오랜 만에 전 세계 지도자들과 축복가정 식구님들께 이 서신을 드립니다.

참어머님께서는 니제르에서 개최된 아프리카 대륙단위 서밋과 축복식의 놀라운 승리의 토대 위에 실체적 대륙복귀 선포의 초석(礎石)이 되는 남아프리카 공화국 20만 축복식을 집전하시기 위해 오늘 요한네스 버그에 입성하시었습니다.

12월 7일 FNB 스테디움에서 개최될 아프리카 대륙단위 축복식은,

이제 실체적 국가복귀 선포의 단계를 넘어 대륙복귀 선포의 놀라운 시대를 개문하는 역사적인 행사가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내리는 비를 뚫고 참어머님의 비행기가 공항 활주로에 착륙한 뒤 공항 라운지에 들어서시자, 라운지 문 가장 앞에 너무도 반가운 사람이 환한 웃음을 지으며 서 있었습니다. 어머님의 또 다른 아들 하데베 선지자였습니다. 하데베 선지자는 환한 미소와 함께 참어머님께 드릴 붉은 색 꽃다발을 들고 있었습니다.

참어머님을 뵙자마자 마치 어머니를 잃어버린 아들이 어머니를 찾는 심정으로 “어머님! 뵙고 싶었습니다. 남아공 어머님 집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라고 인사올리며 정성스레 준비한 꽃다발을 어머님께 봉정했습니다.

그리고 어머님께서는,

남아공 전통복장을 하고 가장 존경과 겸손의 자세로 바닥에 머리를 숙인채 어머님을 환영하는 하데베 선지자 하나님 계시교회의 청년학생들의 사이를 지나 보좌에 앉으셨습니다. 그리고 그 뒤 라운지는 참어머님을 위한 웰커밍 공연으로 한바탕 떠들썩한 공연장이 되었습니다. 또 다른 청년학생 공연팀은 아카펠라로 “남아공을 축복하시기 위해, 아프리카를 축복하시기 위해 참어머님께서 오늘 오셨습니다.”라는 의미의 가사로 멋진 노래와 함께 아주 특별한 공연을 선보였습니다.

참어머님 환영식의 사회는 하데베 선지자 “하나님 계시교회”, 다시 말해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 하나님 계시교회”의 세계회장이 보았습니다. 그의 멘션과 자세는 참어머님에 대한 존경심 뜸뿍 담겨 있었습니다. 공연을 보시고 참어머님께서는 “하늘은 이 아프리카를 사랑하시고 그래서 축복하신다.”라는 귀한 말씀을 주시고 호텔로 출발하셨습니다.

남아공 경찰들의 에스코트 속에, 심지어 고속도로마저 통제하는 그들의 극진한 예우는 참어머님에 대한 지극정성을 느끼게 했습니다. 하데베 선지자에 따르면, 남아공 대통령도 “교통지옥”으로 불리는 남아공에서 오늘과 같은 에스코트를 받은 적이 없으며, 남아공 경찰들이 얼마나 참어머님을 뵙고 싶었던지, 원래 경호의전을 담당할 경찰들은 밖에서 대기해야함에도 불구하고 잠시라도 참어머님을 뵙기 위해 공항라운지에 들어와 어머님을 뵈었다는 여담을 전해주었습니다. 남아공 경찰들의 프로토콜은 제가 보지 못한 또 다른 프로토콜 챔피언의 모습이었습니다.

경찰들의 극진한 예우 속에, 호텔에 도착하자 천주평화사관학교 특사들과 청년학생들이 참어머님의 레드카펫에 도열해 참어머님을 환영했습니다. 그리고 아프리카 지도자들과 남아공 식구들의 열렬할 환호 속에 꽃다발과 경배를 받으셨습니다. 그리고 환영기념 케이크를 하데베 선지자와 하데베의 형제로 저앻주신 저와 함께 커팅하시고 귀한 축복의 말씀을 해 주셨습니다.

“오늘 내가 오자 비가 왔는데, 남아공과 아프리카에서 비는 아주 귀한 분의 축복이라고 들었습니다. 따라서 하늘이 여러분들을 축복하셨습니다. 하늘이 오늘 비로써 축복하셨으니, 12월 7일에는 밝은 햇살로 여러분들을 축복할 것입니다.”라고 말씀해 하데베 선지자는 물론 전체 지도자, 식구들의 큰 환호와 함성을 자아냈습니다.

이후 참어머님께서는 하데베 선지자와 함께 점심을 하셨습니다. 사실 하데베 선지자는 본인이 영적인 계시를 받거나 심각한 정성을 드릴 때 머무는 산에 어제부터 올라가 정성을 드리고 있었습니다. 그에 따르면 참어머님께서 오신 오늘 12월 5일은 본인에게 영적으로 굉장히 중요한 날이기 때문에, 매년 이 맘 때면 산에 올라 심각한 정성을 드린다고 합니다. 그 이유는 12월 5일은 남아공은 물론 아프리카 전역에서 가장 존경 받는 인물 가운데 한 분인 넬슨 만델라가 서거한 날인데, 본인이 만델라 대통령의 서거를 공개적으로 예언해 주위를 놀라게 한 날이기도 하며, 특별히 어떤 영에 씌인 한 소년이 하늘의 방언으로 남아공을 해방하게 할 지도자로 본인을 예언하며 사자의 이빨을 몸속에서 뱉어내 본인에게 증정한 역사적인 날이라고 합니다. 이 영적 스토리는 남아공 전역에서 유명한 스토리라고 합니다. 그래서 이 날을 기해 하데베 선지나는 본인에게 주신 하늘의 소명에 대해 감사하고 결단과 결의를 매년 올려왔다고 합니다. 그런 날, 귀한 참어머님께서 오셨기에 매우 상서로운 의미가 있으며, 그렇기에 본인이 산에 있어야 하지만 참어머님을 모시기 위해 산에서 잠시 내려왔다고 했습니다. 점심 식사 후 본인은 다시 산으로 올라가 7일 행사를 위해 사생결단의 정성을 드리고 내려오겠다 어머님께 말씀을 올렸습니다.

그런 그에게 참어머님께서는 따뜻한 한국식 잔치국수로 점심을 차려주셨습니다. 밥이 사랑이었습니다. 천륜에 의해 맺어진 모자지 간의 사랑을 잔치 국수를 통해 느낄 수 있었습니다. 특별히 지난 참어버님 천주 성화 7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하기 위해 하데베 선지자가 한국에 왔을 때 저는 선지자와 함께 용평에서 정성의 시간을 보낸 적이 있습니다. 당시 우리는 형제지간의 정을 나눔과 동시에 발왕산 정상에서 특별히 금번 행사를 위한 심각한 정성을 함께 드렸습니다. 그리고 그 때 제가 한국 문화를 소개하며 젓가락 사용방법을 알려주었는데, 하데베 선지자는 그간 열심히 연습해서인지 오늘 젓가락으로 잔치국수를 완벽하게 먹었습니다. 사실 한국 사람도 젓가락을 처음 사용할 때 쉽지가 않은데, 하데베 선지자는 짧은 기간 동안 거의 완벽하게 연습을 했습니다. 제게 종종 젓가락 연습하는 영상을 찍어 보내오기도 했는데, 그간의 연습이 빛을 보는 오늘이었습니다. 그것도 참어머님 앞에서… 저는 단편적인 예일 수 있지만 한국 문화에 대한 하데베 선지자의 이러한 자세는, 참어머님에 대한 또 다른 사랑과 존경의 마음의 표현이라 생각되었습니다. 그래서 그의 젓가락질이 유독 저를 뭉클하게 했습니다.

존경하는 지도자, 축복가정 식구 여러분!

12월 7일은 참으로 역사적 날입니다. 남아공 요한네스 버스 FNB 스테디움에서 대륙단위 축복식이 있는 날이기 때문입니다. 특별히 FNB 스테디움은 남아공은 물론 아프리카의 상징적인 곳입니다. 왜냐하면 스테디움의 역사와 위상 자체가 역사적이기도 하며, 아울러 특별한 행사를 제외하고 인물 중심의 행사로 그 스테디움을 가득 채운 사람은 전무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이 FNB 스테디움에서 누군가 대회를 한다면 그 사람은 남아공은 물론 아프리카 전체의 존경의 대상이 된다고 합니다.

우리는 하데베 선지자와 이 역사적인 축복식에 20만명의 참석자와 인터넷 중계 200만명(하데베 교회 참석자 수)을 목표로 준비하고 있습니다. 인사이드는 물론 아웃사이드에도 이미 티켓이 배부되었고 매진되었습니다. 그럼에도 엄청난 도전입니다. 특히 행사 당일 비가 올 예정이기 때문에 더욱 어려운 도전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할 수 있다고 확신합니다. 왜냐하면 하늘부모님의 독생녀 실체서인 참어머님께서 함께 하시기 때문입니다.

내일 금요일 밤부터 하데베 선지자 하나님 계시교회 신도들은 참어머님을 맞이하기 위해 스테디움에서 밤을 지새울 예정이라고 합니다. 지성(至誠)이면 감천(感天)이기에 이러한 지성이 남아공은 물론 아프리카 대륙단위 복귀 선포의 감천으로 이어질 것이라 확신합니다. 남아공 대륙단위 복귀의 초석인 “아프리카 대륙 축복식”을 위해 많은 정성 부탁 드립니다.

참고로 참어머님께서 탄자니아를 바로 출국하실 때 탄자니아 정치서열 2위인 욥 두가이 국회의장이 행사 11월 30일 행사 당일 밤을 지새우고 12월 1일 아침 참어머님을 뵙기 위해 호텔로 찾아왔습니다. 제가 먼저 국회의장과 약 20분간 독대 후 참어머님 룸으로 안내했습니다. 국회의장은 참어머님께 먼저 전날 행사에 대해 보고를 드렸습니다. 수상도 참어머님을 뵙기 위해 다르에스 살람에 왔었다는 소식과 함께 본인을 비롯해 국회의원 149명과, 장관 6명(대통령 내각장관 등) 등 800여명의 VIP들이 참어머님의 평화비전을 중심으로 완전히 하나되었다는 기쁨의 보고를 올렸습니다.

그리고는 참어머님께 다음과 같이 말씀을 올렸씁니다.

“참어머님! 참어머님께서 탄자니아에 오신 것은 영원을 두고 기록될 것이며, 탄자니아 국민 전체에게 참어머님의 왕림 자체가 축복입니다. 탄자니아 국민을 대표해 감사를 전합니다. 그리고 다음에는 제가 참석자가 아닌 주최자가 되어 참어머님을 모시겠습니다. 그때까지 건겅하십시오.”

라며 아주 정중히 인사를 올렸습니다. 그리고 참어머님께서는 그러한 국회의장의 귀한 정성을 받아주시고 사진을 찍어주셨습니다. 나중에 우연히 알게 된 것인데, 룸에서 참어머님과 찍은 사진은 탄자니아 국영신문 1면에 실렸습니다. 그리고 국회의장은 공항까지 참어머님을 극진히 배웅하였습니다. 하늘은 절대 손해를 보지 않으십니다. 탄자니아의 뿌린 참어머님의 씨앗이 국가 축복의 결실로 매듭될 것이라 확신합니다.

사랑하는 지도자, 축복가정 식구 여러분!

이제 이틀 뒤 12월 7일에는 모두들 아시듯 니제르에서 개최된 <대륙단위 서밋>의 승리적 토대 위에, 실체적인 <대륙단위 축복식>으로 2019년 <실체 대륙복귀>의 그랜드 피날레가 될 남아프리카 공화국 20만 축복식이 있을 예정입니다. 효정의 심정을 가슴에 품고 각고의 정성으로 대회를 준비하지만, 궂은 날씨와 여러 난제들로 굉장히 어려운 도전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반드시 승리할 것입니다. 하늘이 역사하신다면 하늘을 위해 사생결단 전력투구, 불철주야 일구월심으로 전진하는 저희들에게 반드시 역사하실 것이라 확신합니다.

다시 한 번 남아공 대회의 대승리와,

무엇보다 참어머님의 성체의 안위를 위해 식구님들의 많은 정성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9년 12월 5일(천일국 7년 천력 11월 9일)

천정궁 본부 윤영호 사무총장 드림

Leave a Reply

  •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