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llowing is the fifteenth letter from Dr. Young Ho Yun, Secretary-General, Cheon Jeong Gung Headquarters, on True Mother’s 40-Day Cosmic Canaan Course for the Firm Establishment of Cheon Il Guk, written on December 16, 2019 (11.20 in the 7th year of Cheon Il Guk)

“Heavenly Latin America’s great step forward – a flower of hope has blossomed”

Beloved Cheon Il Guk leaders, blessed families!

May Heavenly Parent’s and True Parents’ blessings and grace be with you.

Thanks to the devotion of all our leaders and members, True Mother is recuperating and offering profound devotion for the Rally of Hope to Advance the Providence to Realize one Heavenly World to be hosted in New York, the final event of the 40-Day Cosmic Canaan Course for the Firm Establishment of Cheon Il Guk.

True Mother dispatched members of the True Family as her special emissaries, representing the spiritual and physical worlds, to preside over the rallies in Palau and the Dominican Republic. She has been offering more devotion for those rallies, more so even than for the rallies over which she directly presided. Today, I would like to share with you all about the Rally of Hope in the Dominican Republic, held on December 14 and 15.

The conditions that True Parents’ have set in Latin America are beyond our imagination. Latin America is a region where True Parents offered devotion in a very substantial way, and their sweat has deeply drenched the land. Even now, True Mother vividly remembers the providential nations of Latin America they visited. I have seen her close her eyes and reminisce over each place they had visited. At times, I felt it was beyond me to truly and fully grasp the extent of the devotion they poured out in Latin America. We are very familiar with images of True Parents in South America covered in dust and getting sunburnt, and how they offered superhuman devotion even amidst such adverse circumstances to create a heavenly Latin America as a land of new hope. 

Unfortunately, internal struggles have resulted in a number of law suits across Latin America, despite the sweat and tears True Parents have shed for the region. A number of mission countries, including Brazil, Paraguay, and Chile, are experiencing conflicts and litigation. This has somewhat curtailed progress. Yet, thanks to True Mother, flowers of new hope are blossoming once again in this difficult and wild region of Latin America.

Through the Latin America Summit and Rally of Hope for the Advancement of Latin America held last year in August, right before True Father’s holy ascension anniversary, and exactly 13 years after True Parents last visited São Paulo, Brazil, True Mother ignited a fire that has helped Latin America truly advance toward the restoration of nations, beyond winning lawsuits. Despite the poor and difficult circumstances, the joint efforts of Heavenly Latin America Regional Group Chair Sang-seok Kim, Central America UPF Chair Chang-shik Yang, South America UPF Chair Dong-mo Shin, and all leaders of Latin America have made possible this rally, a precious opportunity that has laid a foundation for hopeful advancement in Latin America. Through the Latin America rally of hope, held December 14 and 15, Latin America finally harvested the fruits of the seeds of hope they planted last year. The Latin America rally of hope, which is like a flower blossoming in a Latin-American wilderness, has been truly a great challenge yet a tremendous victory.

The Latin American and Caribbean Summit 2019, the first Rally for the Advancement of Hope hosted in the Dominican Republic was conducted at the Santiago Government Hall and Hodelpa Gran Almirante Hotel in Santiago, the second largest city in the Dominican Republic. The Rally drew 500 participants from 43 nations, including the 33 nations of Central and South America. Latin American nations well represented included the host country of the Dominican Republic, Brazil, Mexico, Argentina, Colombia, Guatemala and the smaller island nation of Dominica.

Sun-jin Moon and husband In-sup Pak, participated in the rally as True Mother’s representatives. Also in attendance were President Jimmy Morales of Guatemala, and the former presidents of Trinidad and Tobago, Nicaragua, Ecuador, Bolivia, and Haiti, among other prominent dignitaries. Santiago Governor Ana Maria Dominguez officially represented President Danilo Medina of the Dominican Republic at the summit. In participation were also ten current and former speakers of parliaments, and around thirty parliamentarians. Other distinguished political, economic, and religious leaders from Latin America also graced the rally with their presence.

The theme of this Summit was “Addressing the Critical Changes of Our Time: Interdependence, Mutual Prosperity and Universal Values.” Members of FOPREL, a forum of speakers from nine nations in Central America, Mexico, and the Caribbean region, as well as members of PARLACEN, a council of parliamentarians in Central America, also attended the Summit and led the consensus that it was essential for nations to cooperate with one another in creating an ideal world of peace based on interdependence, mutual prosperity, and universal values.

The Summit began with the national anthem of the Dominican Republic, followed by a video presentation, welcoming remarks by Central America UPF Chair Chang-shik Yang, and a second message of welcome from Santiago Governor Ana Maria Dominguez (official representative of the President of the Dominican Republic). President Jimmy Morales of Guatemala gave a congratulatory address.

Then, former Nicaragua First Lady María Fernanda Flores de Alemán came to the podium to introduce True Mother prior to Mother’s keynote address—which was the highlight of the Summit opening plenary program. After the introduction, Sun-jin Moon, senior international vice-president of WFWP came on stage and read True Mother’s keynote address. When she read, “Ultimately, however, a true and lasting peace can only be achieved when we come to know and understand God, our Heavenly Parent…. Only by connecting with God’s will and providence can we expect to create lasting solutions,” all participants stood up and, through their cheers and applause, expressed their support and desire to participate in this precious vision as well as their infinite respect for True Mother.

After WFWP Senior Vice-President Sun-jin Moon concluded her keynote address, she presented Guatemala President Jimmy Morales and Santiago Governor Ana Maria Dominguez with Good Governance Awards in acknowledgment of their meritorious deeds. Next, the Dominican Republic chapter of IAPP presented True Mother with a plaque of appreciation entitled “Model of Peace,” and conveyed it to Sun-jin nim, who received it on behalf of True Mother.

The finale included the launching of the International Summit Council for Peace (ISCP) of Latin America and the ISCP resolution. UPF International Chair Dr. Thomas Walsh introduced the purpose and goal of the International Summit Council for Peace. Next, Former Trinidad and Tobago President Anthony Carmona, Former Ecuador President Lupe Rosario Arteaga Serrano, Former Haiti President Jocelerme Privert, and Former Bolivia President Jaime Paz Zamorra gave speeches in support of the launching of the International Summit Council for Peace in Latin America.

Finally, when IAPP Co-Chairman and Former US Representative Dan Burton proposed the launching of ISCP, all former and current heads of state in attendance stood up and signed on the ISCP resolution. After the signing, Sun-jin nim presented all heads of state with ISCP medals and they all took a photo to commemorate this meaningful day.

After the successful general assembly, during the breakout sessions participants discussed and debated the following topics, “The Vision and Work of UPF, IAPP in Latin America and the Caribbean”, “Peace and Development in Latin America and the Caribbean: Building Peaceful, Secure and Healthy Societies,” “Peace, Development and the Role of the leaders of the Civil Society” etc. Through sharing their values, the participants could reach agreements geared toward the future. During the Santiago Declaration conducted at the closing ceremony, the participants resolved to attend Heavenly Parent and spread an interreligious and international peace culture throughout Latin America and the Caribbean.

Also, on December 12, WFWP hosted the 8th Global Women’s Peace Network (GWPN) at the Hotel Hodelpa Gran Almirante. Around 100 leaders participated in the GWPN which works to brings together women leaders for exchange and cooperation for peace. The topic of the conference was “Family is the Foundation of World Peace” and included a welcoming address by Prof. Ana Hilda Genao of the Santiago Council, a speech by Senator Amarilis Santana, President of IAPP-Dominican Republic, and key addresses by International Senior Vice President of WFWP Sun-jin Moon and former First Lady of Nicaragua María Fernanda Flores de Alemán. The participants could see exemplary models of women who devote themselves to realizing peace.

After the Latin America and the Caribbean Summit, the Family Peace Festival – to fulfill the ideal world of peace wherein the ideal of one human family under Heavenly Parent is realized – was held at 1 pm on December 15 in Gran Arena Del Cibao. More than 12,000 people crowded in to participate in the festival, filling the entire stadium to its capacity, thus further energizing the festivities.

President Jimmy Morales of Guatemala, former Heads of State, speakers of the house, ministers, parliamentarians, and religious leaders attending the Summit participated in the Family Peace Festival which was specially sponsored by the Dominican Republic Municipal Police. Some 4,000 municipal police officers and 600 national police officers also attended, bringing the total to more than 12,000 people. After the opening declaration, attendants lined the way as Vice-president Sun-jin Moon and her husband, entered as the officiators on behalf of True Parents. After the Dominican Republic Municipal Police Band played the national anthem, interreligious leaders representing Catholicism, the Baptist Church, Judaism, Islam, and Bahai participated in a holy water ceremony and prayed for peace.

Then a video introducing True Parents, the True Parents of humankind and the officiators of the Blessing Ceremony was played. Vice-president Sun-jin Moon and her husband, on behalf of True Parents, led the Holy Water Ceremony and the affirmation of the Blessing vow, gave the Blessing Prayer, guided the exchange of rings, and made the Blessing proclamation. Through their officiating, some 6,000 couples could inherit True Parents’ lineage and be reborn as blessed families. Flowers and gifts were presented to True Parents to thank them for the grace of the Blessing. Sun-jin nim and In-sup nim then presented special awards to 10 police officers representing the 4,000 police officers participating in the Blessing Ceremony. President Jimmy Morales of Guatemala brightened the Blessing Ceremony with his congratulatory address and the Family Peace Festival concluded successfully with three cheers of Eok-mansei.

After all the programs of the Dominican Republic Rally of Hope were completed, leaders, other members, and second-generation youth of the Latin American region attended the Victory Celebration at the Hotel Hodelpa Gran Almirante at 8 pm, hosted by Sun-jin nim and her husband In-sup nim. Everyone thanked True Parents for the Dominican Republic Rally of Hope and leaders gave reports on the results of the events. This was followed by a special hyojeong performance by the 2nd generation youth by which they expressed their gratitude for True Parents’ love and blessing with filial heart. The victory celebration concluded with 3 cheers of Eok-mansei.

The devotions of the Latin American leaders and members, who have inherited True Mother’s spirit of continuous advancement even in difficult circumstances, bore fruit today here in Heavenly Latin America.  I am confident that these fruits of hope will become a great harvest.

Beloved Leaders and Blessed families,

There is not much time remaining in the 40-Day Cosmic Canaan Course for the Firm Establishment of Cheon Il Guk. As we all witnessed, this speaking tour has been an amazing course through which we could go beyond national restoration and build a substantial foundation for the declaration of continental restoration. We know very well that at the center of this has been True Mother’s blood, sweat, and tears, which has led us to such an unprecedented and grand victory.

The final rally, the Clergy Leadership Rally of Hope to Advance the Providence to Realize one Heavenly World, will be a historic event. On the foundation of these national and continental victories, 30,000 Christian leaders, including 1,000 renowned members of the Christian clergy from around the world, will gather under True Parents’ wings to attend True Mother, the substantial Holy Spirit, the only begotten Daughter of God.

I can hear Jesus’ sorrowful cry as he looked at the people of Israel who did not have faith in him “Jerusalem, Jerusalem, you who kill the prophets and stone those sent to you, how often I have longed to gather your children together, as a hen gathers her chicks under her wings, and you were not willing.”(Mathew 23:37) True Parents have walked a thorny courses to bring the world, the children, and the prepared Christian foundation under their wing. However, the people would not gather. Instead, they threw rocks and attacked our True Parents. Now things are different. We know that if we unite with True Mother, the substantial Holy Spirit, and the only begotten Daughter, miracles will happen. Therefore, we must gather our devotions, investing our whole selves, even putting our lives on the line so that the finale of the 40-Day Cosmic Canaan Course for the Firm Establishment of Cheon Il Guk, the Clergy Leadership Rally of Hope to Advance the Providence to Realize one Heavenly World, will absolutely be victorious.

I earnestly ask that our leaders and all members offer devotion and prayer for True Mother’s health, as she even now offers earnest devotions throughout the night, and prayer for the victory of the coming events.

Thank you.


참어머님 신세계 안착을 위한 세계순회 서신 (15)

“신중남미의 위대한 전진, 희망의 꽃을 피우다”

사랑하는 천일국 지도자, 축복가정 여러분!

하늘부모님과 참부모님의 축복과 은총이 함께 하기를 기도합니다.

참어머님께서는 지도자들과 식구님들의 정성으로 성체를 회복하시며, “천일국 안착을 위한 천주적 가나안 40일 노정”의 마지막 대회인 미국 뉴욕에서 개최될 “신통일세계를 위한 희망전진대회”를 놓고 깊은 정성을 들이시고 계십니다. 아울러 천상(靈界)와 지상(肉界)을 대표해 참가정의 자녀님들을 특사로 파견하시고 집전케 하신 <팔라우 희망전진대회>와 <도미니카 희망전진대회>를 두시고도 직접 주관하시는 것보다 더한 정성을 들이셨습니다. 오늘은 양력으로 12월 14일과 15일 양일간에 걸쳐 개최된 도미니카 희망전진대회에 대해 공유토록 하겠습니다.

중남미에 참부모님께서 쏟으신 정성은 상상을 초월하십니다. 어찌보면 참부모님의 실체적 정성의 땀이 가장 깊게 베여있는 곳이 바로 중남미입니다. 지금도 눈을 감으시고 중남미 지역 지역 스쳐간 섭리의 땅들을 오롯히 기억하시는 참어머님을 지근에서 뵈오며, 양위분께서 중남미에 쏟으신 그 큰 정성을 가늠키 어려울 때가 한 두 번이 아니었습니다. 온 몸에 흙먼지 뒤집어쓰시고 쏟아지는 퇴약볕에 온몸으로 그 강렬한 햇빛을 마주하시며 새소망의 땅인 신중남미를 만드시겠다며 초인적인 정성을 올리신 양위분의 삶을 우리는 너무도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런 양위분의 땀과 눈물이 베어있는 중남미에 우리 내부의 아픔으로 온갖 소송의 소용돌이에 휘말려, 희망을 위한 전진은 커녕 브라질, 파라과이, 칠레 등등 선교지 곳곳에 소송과 분쟁으로 드리우진 아픔역시 우리는 너무도 잘 알고 있습니다. 진행 중인 소송만 300여건이 넘는 이 어려운 선교지, 새소망을 품기보다 절망을 애기할 수밖에 없는 이 어려운 중남미 황무지와 같은 곳에, 참어머님에 의해 다시 희망의 꽃이 피었습니다.

작년 8월, 참아버님 천주성화 기념식을 목전에 두시고 13년만에 찾으신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중남미 서밋과 희망전진대회”를 통해 참어머님께서는 진행 중인 “소송의 승소”라는 목표를 넘어 국가복귀 섭리를 향한 전진의 불을 지폈습니다. 너무도 열악하고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김상석 총회장과 양창식 천주평화연합 중미 의장과 신동모 천주평화연합 남미 의장, 그리고 중남미 지도자들의 노력으로 희망의 전진을 향한 기반을 다지는 귀한 계기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금번 12월 14일에서 15일 양일에 걸쳐 진행된 희망전진대회를 통해 작년에 뿌렸던 희망의 씨앗이 마침내 꽃이 되고 열매로 결실되었습니다. 척박한 황무지와 같은 중남미에서 한 송이 꽃을 피운 중남미 희망전진대회는 그야말로 위대한 도전이요 위대한 승리였습니다.

도미니카 공화국에서 개최된 희망전진대회의 첫 번째 행사로서 개최국인 도미니카 공화국을 비롯하여 브라질, 멕시코, 아르헨티나, 콜롬비아, 과테말라, 도미니카 등 중남미 33개국을 포함한 43개국에서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라틴 아메리카ㆍ캐리비안 서밋’이 도미니카 제2의 도시인 산티아고의 주정부청사와 호델파 그란 알미란테 호텔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참어머님을 대신하여 특사로서 참석하신 문선진님 내외분을 비롯하여 지미 모랄레스(Jimmy Morales) 과테말라 현직 대통령이 참석하였으며, 트리니다드 토바고, 니카라과, 에콰도르, 볼리비아, 아이티 등의 전직 정상 6명이 참석하였습니다. 도미니카 공화국에서는 다닐로 메디나(Danilo Medina) 대통령의 공식대행자로 아나 마리아 도밍게즈(Ana Maria Dominguez) 산티아고 주지사가 대신 참석하였고, 그 외에도 전현직 국회의장(10명), 국회의원(30여명) 등과 중남미 각국에서 저명한 정치, 경제, 종교 지도자들이 동참하였습니다.

‘현 시대의 주요 도전과제 : 공생ㆍ공영ㆍ공의와 보편적 가치’라는 주제로 개최된 금번 서밋에서는 중미ㆍ멕시코ㆍ카리브해 9개국 국회의장포럼 모임인 포프렐(FOPREL), 중미의회(PARLACEN) 의원들도 참석해 공생ㆍ공영ㆍ공의의 가치에 입각하여 각국이 협력함으로서 평화로운 이상세계를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하다는 합의를 이끌어냈습니다.

도미니카 국가제창으로 시작한 금번 서밋은, 기념영상 상영, 양창식 천주평화연합 중미 의장 환영사, 다닐로 메디나 도미니카 대통령 공식대행자로 참석한 아나 마리아 도밍게즈 산티아고 주지사의 환영사, 지미 모랄레스 과테말라 대통령 축사로 이어졌습니다.

그리고 서밋 개회식의 하이라이트인 참어머님 기조연설을 위해서 마리아 플로레스(Maria Flores) 전 니카라과 대통령 영부인이 참어머님을 소개하였으며, 이어 문선진 세계평화여성연합 세계부회장께서 단에 오르시어 참어머님의 기조연설을 대독하시었습지다. “세계의 난문제를 해결하고 항구적인 평화를 안착시키기 위해서는 오직 하늘부모님을 모실 때만이 실현 가능하며, 하늘부모님의 뜻과 하나되어 함께 평화를 이루자”는 기조연설을 접한 참석자들은 모두 기립하여 큰 박수로 참어머님께 무한한 존경과 그 귀한 뜻에 동참할 것을 나타냈습니다.

기조연설을 마치신 문선진 부회장께서는 굿거버넌스 상을 지미 모랄레스 과테말라 대통령과, 아나 마리아 도밍게즈 산티아고 주지사에게 수여하시며 그 공로를 치하하셨으며, 이어 도미니카 의원연합은 참어머님께 봉정하는 ‘평화의 모범’ 감사패를 문선진님께 올렸습니다.

서밋의 대미는 세계평화정상연합의 창립에 결의하는 뜻깊은 시간으로 채워졌습니다. 토마스 월시 천주평화연합 세계의장이 세계평화정상연합의 취지와 목적을 소개하였으며, 안소니 카르모나 (Anthony Carmona) 전 트리니다드 토바고 공화국 대통령, 로살리아 아르테아가(Rosalía Arteaga) 전 에콰도르 대통령, 조슬레름 프리베르 (Jocelerme Privert) 전 아이티 대통령, 하이메 파스 사모라(Jaime Paz Zamora) 전 볼리비아 대통령 등이 세계평화정상연합을 적극적으로 지지하는 연설을 연이어 하였습니다.

그리고 세계평화국회의원연합(IAPP) 공동의장인 댄 버튼(Dan Burton) 전 미국 하원의원의 제언에 서밋에 참석한 전·현직 정상들이 모두 일어나 세계평화정상연합 창립결의문에 서명하였으며, 이어 문선진 부회장께서 정상들에게 세계평화정상연합 메달을 수여하신 후 다함께 기념촬영을 하였습니다.

총회가 성료된 후 이어진 세션에서는 <중남미ㆍ카리브해 UPFㆍ의원연합의 비전과 활동>, <중남미ㆍ카리브해 평화와 발전 : 평화스럽고 안전하고 건전한 사회의 건설>, <평화와 발전, 시민사회 지도자의 역할> 등의 주제를 중심으로 참석자들이 열띤 토론과 함께 가치의 공유와 함께 미래를 지향하는 합의를 도출하였으며, 폐회식에서 진행된 산티아고 선언에서 참석자들은 하늘부모님을 모시고 초종교·초국가적으로 평화문화를 라틴 아메리카와 캐리비안 전역에 확산시켜 나갈 것을 결의하였습니다.

한편으로 12월 15일 9시 호델파 그란 알미란테 호텔에서 세계여성지도자들의 평화를 위한 교류와 협력의 운동으로 자리잡은 ‘제8회 글로벌 여성 평화네트워크(GWPN)’가 중남미에서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세계평화여성연합(이하 여성연합) 주최로 개최되었습니다. ‘가정은 세계평화의 기반’이라는 주제로 개최된 금번 행사는 아나 힐다 헤나오(Ana Hilda Genao) 산티아고 국회의원의 환영사, 도미니카 의원연합 회장인 아마릴리스 산타나(Amarilis Santana) 도미니카 상원의원의 연설, 문선진 여성연합 세계수석부회장 기조연설, 마리아 플로레스 니카라과 전 대통령 영부인의 기조연설 등으로 진행되었으며, 평화를 위해 헌신하는 참된 이 시대의 여성상을 확립하고 이를 널리 알라는 뜻깊은 자리가 되었습니다.

라틴 아메리카·캐러비안 서밋에 이어 하늘부모님 아래 인류 한가족의 이상이 충만한 평화이상세계를 실현하기 위해 ‘가정평화페스티벌’(Family Peace Festival)이 12월 15일 오후 1시 그란 아레나 델 시바오 경기장(Gran Arena Del Cibao)에서 개최되었습니다. 페스티벌에 참석하기 위해 12,000여명의 인파가 몰려들어 행사장은 입추의 여지도 없이 만석이 되어 페스티벌의 열기를 더욱 뜨겁게 했습니다.

도미니카 자치경찰(Policia Municipal Republica Dominicana)의 특별후원을 받은 금번 페스티벌은 지미 모랄레스 과테말라 대통령을 비롯해 서밋에 참석한 전ㆍ현직 정상, 국회의장, 장관, 국회의원, 종단장들이 함께 참석하였으며, 도미니카 자치경찰 4,000여명, 도미니카 국립경찰(Policia Nacional Republica Dominicana) 600명을 포함한 12,000명이 참석하였습니다. 페스티벌의 개회선언에 이어 들러리들이 도열한 가운데 참어머님을 대신하여 주례를 하시는 문선진 부회장 내외분이 입장하셨고, 도미니카 자치경찰악대의 국가 연주 후 천주교ㆍ침례교ㆍ유태교ㆍ이슬람교ㆍ바하이교 등의 초종교 지도자들이 평화를 염원하는 합수의식과 기도를 행했습니다.

축복식의 주례로서 인류의 참부모이신 참부모님 양위분을 소개하는 영상 상영 후 주례를 대행하시는 문선진 부회장 내외분을 모신 가운데 성수의식, 성혼문답, 축도, 예물교환, 성혼선포 등이 이루어짐으로써 참부모의 혈통을 이어받은 6,000여쌍의 축복가정이 탄생하게 되었습니다. 축복의 은혜를 허락하신 참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꽃다발과 예물을 봉정하는 순서가 이어졌으며, 특별히 오늘 축복식에 참석한 4,000여명의 경찰들을 대표하여 문선진 부회장 내외분께서 10명에게 특별상을 수여하셨습니다. 이어 지미 모랄레스 과테말라 대통령이 축사를 통해 축복식의 자리를 빛내주었으며, 억만세 삼창을 끝으로 가정평화페스티벌이 성황리에 종료되었습니다.

도미니카 희망전진대회의 모든 프로그램들을 마치고 오후 8시에 호델파 그란 알미란테 호텔에서 문선진 부회장 내외분을 모시고 중남미 권역 지도자들과 도미니카 중심 식구 및 청년 2세들이 모인 가운데 축승회를 진행했습니다. 참석한 모든 지도자와 식구들은 도미니카 희망전진대회를 허락하신 참어머님께 감사를 올리고 도미니카 희망전진대회의 결과를 보고한 후 청년 2세들이 정성스럽게 준비한 효정특별공연으로 참어머님을 향한 뜨거운 효정과 함께 깊은 축복과 사랑을 주신 참어머님께 감사와 영광을 올리고 억만세 삼창으로 집회를 마쳤습니다.

어려운 환경에서도 참어머님의 정신을 상속 받아 중단 없는 전진을 한 중남미 지도자들과 식구들의 정성이, 오늘 신중남미 땅에 희망의 꽃을 피웠습니다. 그리고 이 희망의 꽃은 희망의 열매로 결실될 것을 확신합니다.

사랑하는 지도자, 식구 여러분.

이제 대망의 “천일국 안착을 위한 천주적 가나안 40일 노정”이 이제 얼마남지 않았습니다. 우리 모두가 목도하였듯 금번 순회노정은 국가단위를 넘어 대륙단위 복귀 선포의 실체적 기대를 쌓은 놀라운 노정이었습니다. 그리고 그 중심에서 그러한 전무후무한 대승리를 일구시기 위한 참어머님의 피와 땀과 눈물의 노정이 있음을 너무도 잘 알고 있습니다.

마지막 <신통일세계를 위한 세계기독교성직자 희망전진대회>는 이러한 국가단위, 대륙단위의 승리를 토대로, 전 세계 1,000여명 저명한 기독교 성직자를 비롯해 30,000여명의 기독교 성직자들이 독생녀 실체성신 참어머님을 모시기 위해 그 날개 아래 모이게 되는 역사적인 대회입니다.

그 옛날 예수님께서 당신을 불신한 이스라엘과 그 민족을 바라보며, “예루살렘아, 예루살렘아! 선지자들을 죽이고 네게 파송된 자들을 돌로 치는 자여. 암탉이 그 새끼를 날개 아래에 모음 같이 내가 네 자녀를 모으려 한 일이 몇 번이더냐. 그러나 너희기 원치 아니하였도다.”(마 23 : 37)라고 외치시던 한의 절규가 귓가에 들려옵니다. 양위분께서도 그 날개 아래 세상과 그 자녀들, 그리고 준비된 기독교 기반을 모으기 위해 수많은 가시밭길 노정을 걸어오셨습니다. 그러나 모이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양위분께 돌을 던졌고 비난을 퍼부었습니다. 그러나 이제는 아닙니다. 독생녀 실체성신 참어머님과 하나되면 기적이 일어남을 아는 저희들이기에, 마지막 천주적 가나안 40일 노정의 피날레인 “신통일세계를 위한 세계기독교성직자 희망전진대회”가 반드시 승리할 것인을 알고, 사생결단 전력투구의.자세로 이 대회의 승리를 위해 다함께 일심으로 정성을 모아야 할 것입니다.

이 대회를 위해서 지금도 간절한 정성을 온 밤을 지새우시는 참어머님의 성체의 안위와, 대회의 대승리를 위해 지도자들과 식구님들의 많은 기도와 정성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9년 12월 16일(천일국 7천력 11월 20일)

천정궁 본부 윤영호 사무총장 드림

Leave a Reply

  • (not be published)